KIGAM POPUP

  • 사진으로 보는 KIGAM의 역사
  • 지질자원분석센터가 연상시키는 것들은 흙, 돌, 바위 그리고 조금 특별한 것을 떠올리자면 바로 운석이다. 하지만 이곳에서는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다양한 물질들을 분석하고 있다. 예를 들면 고문서의 연대를 측정하고 보석의 성분을 알아내며 인골을 분석하기도 한다. 연구원 내에서도 대민지원을 담당하는 서비스 부서로 연구원의 얼굴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물론 분석을 위한 기술 개발과 개선연구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팝업건수 : 총 0

닫기 오늘하루열지않기
알림마당 연구원소식 Korea Institute of Geoscience and Mineral Resources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 탐사동 준공식 개최
  • 작성자관리자-홍보실
  • 작성일시2020/05/25 17:23
  • 조회수319

□ 한국지질자원연구원(원장, 김복철, KIGAM)은 5월 25일(월) 오후 2시,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에서 김복철 원장과 주요 보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탐사동 준공식을 가졌다.

□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 탐사동은 탐해2호의 해저지질탐사를 위한 안전운항과 탐사장비의 효과적 활용을 목표로 2019년 9월 착공하여 2020년 3월에 준공했다.

□ 탐사동은 건축 면적 680.34제곱미터이며, 지상 2층의 사무실과 탐사장비 보관 창고로 구성됐다.

탐사동 전경

□ KIGAM은 현재 노후화 된 탐해2호를 대체하기 위해 2023년까지 6,000톤 급 탐해3호(가칭)의 건조를 완료할 계획이다. KIGAM은 본 탐사동 준공과 활용을 통해 국내외 대륙붕을 비롯한 전 세계 해저 물리탐사를 효과적으로 수행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한국지질자원연구원 김복철 원장은 “이번 탐사동의 준공으로 전 세계를 누비는 해저에너지자원 탐사 수행의 꿈이 더욱 가까워 지고 있다”고 밝히며, “미래 먹거리 창출과 국가적 현안 과제인 해저자원개발의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KIGAM의 모든 연구진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단체사진
첨부파일
  •   [꾸미기]건물동 내부.jpg (2.21MB / 다운로드:41) 다운로드
키워드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탐해2호;탐해3호;탐사동 준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