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GAM POPUP

  • 만화로 보는 KIGAM - 데니와 캐시의 지질대탐험 [제2화]
  • 이제 지구 온난화는 미래 과제가 아닌 현실의 문제가 되었다. 반복되는 폭염과 이상기후 현상을 직접 겪으며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다시 한번 체감하게 된다. 지구 온난화를 일으키는 주범으로 손꼽히는 온실가스. 그중에서도 이산화탄소는 가장 많은 지분을 차지하고 있다. 이산화탄소 감축을 위한 다양한 연구들이 시도되고 있는 가운데, 한국지질자원연구원에서는 산업 분야에서 배출된 이산화탄소를 포집하여 지층에 저장하는 방법을 연구 중이다. 김성일 박사와 윤병준 박사는 함께 힘을 모아 이산화탄소를 지층에 저장할 때 발생할 수 있는 미소 진동을 예측해 대응하는 모니터링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 카드뉴스로 이해하는 점토광물

팝업건수 : 총 0

닫기 오늘하루열지않기
연구분야 지질자원데이터센터 Korea Institute of Geoscience and Mineral Resources
GEOSCIENCE
PLATFORM DIVISION
지질자원데이터센터
스마트 지오데이터플랫폼 구축을 통하여 국가와 사회현안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신뢰성 높은 데이터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KIGAM

지질자원데이터센터

지질자원데이터센터는 방대하고 중요한 지질자원 관련 연구 자료의 체계적인 수집·관리·보존과 효율적인 활용을 위하여 연구 데이터의 빅데이터화 및 공유·활용 을 촉진할 수 있는 스마트 지오데이터플랫폼 구축을 통하여 국가와 사회현안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신뢰성 높은 데이터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질자원데이터센터의 주요임무는

  • 지질자원데이터의 체계적인 수집, 보존, 관리, 공유, 활용 및 서비스 체계 구축
  • 지질자원분야 국가데이터센터 구축·운영 및 대내외 창구 역할
  • 지질자원데이터 수집·관리에 필요한 제도화 및 인프라 구축·운영
  • 스마트 지오데이터 플랫폼 구축 및 데이터기반 융·복합 활용연구
  • 데이터기반 지질자원연구 활성화를 위한 다학제간 협업체계 구축

본 센터는 국민안전, 지구환경변화대응, 광물자원, 전략물질 확보, 미래에너지 및 자원개발에 필요한 신뢰도 높은 데이터를 수요자에게 적시에 공급할 수 있는 체제 를 마련하고 국가와 사회 그리고 국민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수요자 중심의 고품질 데이터를 제공하는 지질자원분야 국가데이터센터 (NDC: National Data Center)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지질자원데이터 리파지토리 (GDR: Geoscience Data Repository)

  • 지질자원데이터는 기후변화, 지하자원, 자연재해, 지구환경오염 등 인류가 직면한 전지구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단초를 제공할 수 있는 핵심 원천 데이터로서 공공재적 성격을 지니고 있는 데이터임
  • 아울러, 4차산업혁명 시대의 원유로 비유되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IoT 등의 ICT 기술과의 융복합을 통하여 지질자원분야에서 신산업 창출과 국민생활안전에 필요한 신기술개발에활용할 수 있음
  • 따라서 데이터의 손실 위험성을 줄이고, 재사용성을 높이기 위한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지질자원데이터 리파지토리를 구축 계획을 마련함
  • 지질자원데이터 리파지토리는 지질자원데이터의 관리 및 보존체계 구축을 통해 연구데이터의 공유 및 활용을 활성화함. 또한, 지진, 산사태, 지하수오염 등 자연재해뿐 만 아니라, 토목건설, 자원개발 등에 필요한 신속하고 정확한 데이터 제공할 수 있음

지질정보서비스 및 활용 연구

  • 지질자원데이터는 기후변화, 지하자원, 자연재해, 지구환경오염 등 인류가 직면한 전지구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단초를 제공할 수 있는 핵심 원천 데이터로서 공공재적 성격을 지니고 있는 데이터임
  • 아울러, 4차산업혁명 시대의 원유로 비유되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IoT 등의 ICT 기술과의 융복합을 통하여 지질자원분야에서 신산업 창출과 국민생활안전에 필요한 신기술개발에 활용할 수 있음
  • 따라서 데이터의 손실 위험성을 줄이고, 재사용성을 높이기 위한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지질자원데이터 리파지토리를 구축 계획을 마련함
  • 지질자원데이터 리파지토리는 지질자원데이터의 관리 및 보존체계 구축을 통해 연구데이터의 공유 및 활용을 활성화함. 또한, 지진, 산사태, 지하수오염 등 자연재해뿐 만 아니라, 토목건설, 자원개발 등에 필요한 신속하고 정확한 데이터 제공할 수 있음